UPDATED. 2024-07-21 12:01 (일)
사상 첫 한미일 재무장관회의 개최…17일 워싱턴서 열려
사상 첫 한미일 재무장관회의 개최…17일 워싱턴서 열려
  • 연합뉴스
  • 승인 2024.04.16 0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상목, G20 재무장관회의 참석…우크라와 EDCF 약정 체결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오는 17일 미국 워싱턴 D.C에서 한미일 3국의 재무장관이 사상 처음 한자리에 모인다.

기획재정부는 16일 최상목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이 한미일 재무장관회의 참석 등을 위해 출국한다고 밝혔다.

이번 재무장관회의는 작년 8월 미국 캠프 데이비드에서 열린 한미일 정상회의의 후속 조치다.

당시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3개국 재무장관회의를 신설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한미, 한일 등 양국 차원에서 이뤄지던 금융·외환 협력을 3국 차원에서 발전·확대하겠다는 의도다.

최 부총리와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 스즈키 슌이치 일본 재무장관은 이번 회의에서 정상 간 논의를 이어받아 전 세계 경제질서 안정을 위한 3국 간의 협력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중동 불안이 커지고 미국 금리 인하 시점이 예상보다 늦춰질 것이라는 전망에 '강달러' 현상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이와 관련해 거시경제 안정을 위한 공조 메시지도 나올지 주목된다.

한미일 정상

최 부총리는 이어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회의에 참석한다.

탄소 중립 등을 달성하기 위한 민간과의 협력 강화 필요성을 제언하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다자개발은행 개혁 등 국제금융체제 개선 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

우크라이나 지원을 위한 후속 조치도 이어간다.

우크라이나 지원 회의(라운드테이블)에서 23억달러 규모의 지원 공약 후속 조치를 밝히고 세르히 마르첸코 우크라이나 재무장관을 만나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기본 약정을 체결한다.

스즈키 슌이치 일본 재무장관과 양자 면담을 통해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세계은행(WB) 개발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WB 발전방안의 이행 계획을 논의한다.

국제통화기금(IMF) 총재와 만나 한국의 빈곤감축성장기금(PRGT) 출연을 위한 서명식도 진행한다.

WB 총재와 국제개발은행(IDB) 총재,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등과도 양자 면담을 가질 계획이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 2층(서교동,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